M-Channel
자율주행을 위한 자가세정유리 Drop Free Glass
정상국 교수 (명지대학교 기계공학과)
조회수 59 좋아요 1

자율주행을 구현하기 위해 수많은 카메라와 라이더 같은 이미지 센서가 사용되고 있지만 비와 같은 환경적 요인들로 센서의 표면이 오염되면 센서가 오류를 발생하여 운전자와 보행자의 안전을 위협하게 된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창의적 미세유체역학 기술로 구동하는 전자식 자가세정유리 Drop Free Glass가 개발되었다. Drop Free Glass는 기존 열선 또는 기계식 와이퍼와는 달리 표면에 발생한 빗물을 1초안에 빠르게 제거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기계적 구동 장치가 필요없어 소형화가 용이하고 내구성이 우수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현재 Drop Free Glass 기술은 차량용 센서뿐만 아니라 보안 카메라 제품에 응용되어 기술 사업화가 진행중에 있다. Drop Free Glass 기술과 제품을 개발한 주식회사 마이크로시스템은 2017년 명지대학교에서 스핀오프한 기업으로 미국 실리콘 밸리 투자사로부터 초기 투자 유치에 이어 작년 전문국민심사단이 선정한 최초 소부장 스타트업 100대 기업과 올해 아기유니콘 200대 기업중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대한민국 대표 혁신기술 스타트업이다. Drop Free Glass 기술이 적용된 차량 센서와 보안 카메라 제품들은 2020-2021년 연속 세계 최대 가전쇼 CES에서 기술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 웨비나
  • 웹세미나
  • 기계로봇
  • 자율주행
  • 자가세정유리
인쇄 Facebook Twitter 스크랩

전체댓글 0

[로그인]

댓글 입력란
프로필 이미지
0/500자